대표인사 및 경영이념

소개 및 대표인사

정직과 신뢰를 바탕으로 성장한
대영푸드시스템은 믿을 수 있습니다.

(주)DYF&S는 고객님들께 항상 신선한 먹거리만을

제공하기 위해 끊임없이 연구합니다.

 

다년간의 노하우와 믿을 수 있는 인증 기업과의 협력으로

매년 역대 최고 매출을 갱신하고 있는 기업입니다.

 

"정직과 신뢰를 가장 중요시 하는 기업"

(주)DYF&S는 사회에 공헌 할 수 있도록 거짓 없이

성장할 수 있는 기업이 될 것을 고객님들께 약속드립니다.

정직과 신뢰를 바탕으로 성장한

대영푸드시스템은 믿을 수 있습니다.

(주)DYF&S는 고객님들께 항상 신선한

먹거리만을 제공하기 위해 끊임없이 연구합니다.


다년간의 노하우와 믿을 수 있는 인증 기업과의 협력으로

매년 역대 최고 매출을 갱신하고 있는 기업입니다.


"정직과 신뢰를 가장 중요시 하는 기업"

(주)DYF&S는 사회에 공헌 할 수 있도록

거짓 없이 성장할 수 있는 기업이 될 것을

고객님들께 약속드립니다.

대영푸드시스템의 성장스토리, 

대표이사 이현제입니다.

안녕하십니까 (주)DY F&S 대표, 이현제입니다.

 

대영푸드는 2015년 8월 5일 광진구 자양동의

영동대교 밑 한 작은 가게 5평에서 시작되었습니다.

 
창업 후 수 많은 역경과 고난이 있었지만

이를 극복하고 다양한 경험과 협력으로 성장하였고

창업이래로 단 한 번의 매출 감소 없이

매년 역대 최고 실적을 기록하고 있습니다.

 

2022년에 여러개의 개인으로 쪼개져 있던 회사들이

법인 회사로((주)DYF&S) 통합 및 전환되었으며,

2023년에는 인천 계양구에 200평 회사 사옥을

매입 및 이전하는 결과에 도래하였습니다.

 

우리는 단순한 비즈니스 관계보다는 함께 고민하고

연구해가며 서로 상생하고, 발전해나갈 수 있는

(주)DYF&S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.

 

항상 회사의 모토인 정직과 신뢰를 기반으로

정직하게 경영해 나가며, 지속적인 성장을 통해

사회에 공헌하겠습니다. 감사합니다.

대영푸드의 성장스토리,
대표이사 이현제입니다.

안녕하십니까 (주)DY F&S 대표, 이현제입니다.

 

대영푸드는 2015년 8월 5일 광진구 자양동의

영동대교 밑 한 작은 가게 5평에서 시작되었습니다.

 
창업 후 수 많은 역경과 고난이 있었지만

이를 극복하고 다양한 경험과 협력으로 성장하였고

창업이래로 단 한 번의 매출 감소 없이 매년 역대 최고 실적을 기록하고 있습니다.

 

2022년에 여러개의 개인으로 쪼개져 있던 회사들이

법인 회사로((주)DYF&S) 통합 및 전환되었으며,

2023년에는 인천 계양구에 200평 회사 사옥을

매입 및 이전하는 결과에 도래하였습니다.

 

우리는 단순한 비즈니스 관계보다는 함께 고민하고

연구해가며 서로 상생하고, 발전해나갈 수 있는

(주)DYF&S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.

 

항상 회사의 모토인 정직과 신뢰를 기반으로

정직하게 경영해 나가며, 지속적인 성장을 통해

사회에 공헌하겠습니다. 감사합니다.


(주) DY F&S   |   대표이사  이현제

대표전화  032-244-7309

팩스  032-546-4667   |   문자상담  010-2113-7309

이메일  daeyoung154@naver.com

본사 사옥  인천광역시 계양구 효서로111번길 8 101~301호

영남 지사(유통)  대구광역시 동구 신덕로 211(율암동)

충청 지사(유통) 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영운로 21

ⓒ 2023 Daeyoung food. ALL RIGHTS RESERVED.

(주) DY F&S | 대표이사  이현제 | 대표전화  032-244-7309 | 문자상담  010-2113-7309

이메일  daeyoung154@naver.com | 팩스  032-546-4667

본사 사옥 위치  인천광역시 계양구 효서로111번길 8 101~301호

영남 지사(유통)  대구광역시 동구 신덕로 211 (율암동 158-1)

충청 지사(유통) 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영운로 21

ⓒ 2023 Daeyoung food. ALL RIGHTS RESERVED. by Haehwa design